Untitled Document
HOME | E-MAIL
    자동로그인      
시 방
글 방
영상 시









 





바다
이남일  (Homepage) 2019-04-03 15:01:32, 조회 : 148, 추천 : 10

바다

이남일

내 앞에는
바다가 있다.
꼭 건너고 싶은
사랑의 바다가

그 바닷가에
아직 띄우지 못한
외로운 배가 있다.
기다림을 가득 실은
하얀 돛배가

기다림 끝에
너무 길지 않는
너무 크지 않는
그 그리움이
너였으면 좋겠다.



  추천하기   목록보기

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  추천 조회
205  보름달    이남일 2019/08/13 3 18
204  고향에 가면    이남일 2019/08/11 1 20
203  네가 없는 세상은    이남일 2019/08/04 1 20
202  나들이 가던 날    이남일 2019/08/04 1 20
201  진흙 인형    이남일 2019/07/26 1 48
200  가슴에 찍다    이남일 2019/07/25 1 47
199  저녁밥    이남일 2019/07/18 1 43
198  개나리    이남일 2019/07/12 4 41
197  달 같은 우리 사이    이남일 2019/07/03 3 115
196  내가 사랑한 사람은    이남일 2019/07/03 1 78
195  그리움만으로    이남일 2019/06/25 3 97
194  순간을 산다    이남일 2019/06/22 4 68
193  해저물녘    이남일 2019/06/05 5 144
192  봄의 이별    이남일 2019/05/31 9 96
191  오월의 바람    이남일 2019/05/17 7 71
190  또 봄날은 가고    이남일 2019/05/02 6 115
 바다    이남일 2019/04/03 10 148
188  바람의 언덕    이남일 2019/03/20 10 152
187  시인    이남일 2019/03/10 16 194
186  오월의 편지    이남일 2019/03/10 11 177

    목록보기   다음페이지 1 [2][3][4][5][6][7][8][9][10]..[11]   [다음 10개]
       

Copyright 1999-2019 Zeroboard / skin by zero


Copyright (c) LEEMOSAN.PE.KR . 2004 All RIGHTS RESERVED
전주시 덕진구 송천동 2가 541-2 E-MAIL : leemosan@hanmail.net